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프린트
제목
Joy Lee | 엄마와 함께 하는 주말 QT 207 - 기대 이상의 사랑을 베풀자 2018-11-09 15:16:14
작성인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 자매 의상실

 

말씀: 누가복음 10:25-37
실천: 이웃들의 필요함이 무엇인지 잘 관찰하여 그들에게 맞는 진정한 사랑을 나누세요.
기도: 이웃을 잘 관찰할 수 있는 지혜를 얻기 원합니다. 아멘.


유명한 스타강사인 김미경씨는 꿈과 연애, 직장 생활과 경제 문제 속에서 자신의 철학을 가지고 이야기를 풀어나가며 대중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꿈꾸는 아내는 늙지 않는다’의 책으로 시작하여 현재는 국민의 멘토로서 유투버로도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김미경씨 자매들이 나오는 ‘네 자매 의상실’이라는 코너를 통하여 김미경씨 집안의 여자들의 대단함을 다시 보게 되었습니다.

 

뽀따 언니로 알려진 김미경씨의 막내동생 김보연씨는 잘 안 풀리는 남편의 경제 사정 때문에 옷 가게 사업으로 뛰어들어 빠른 시간 안에 성공하게 된 장사 비결을 공개하였습니다. 창업을 시작한 후에 수익이 금방 없다고 좌절하지 말고 지역적 특성이나 고객의 성향, 그리고 무엇이 필요한지를 잘 파악하여 계속 수정해 나가는 개선의 중요성을 말했습니다. 그녀가 처음에 의상실을 오픈해서 중간대의 옷을 판매했을 때는 손님이 들어와서 옷을 사지 않고 그냥 나가는 상황이 일어났고, 계획을 바꾸어서 고가대의 옷으로 바꾸었더니 그때부터 옷들이 팔리기 시작했다는 것입니다. 상점이 위치하고 있는 지역과 손님의 특성을 살피기 시작하면서 바쁜 40-50대인 직장인들과 CEO들이 시간에 쫓겨 백화점처럼 넓은 곳을 구경하면서 옷을 살 시간과 마음의 여유가 없다는 것을 파악하게 된 것입니다.

 

고퀄리티 옷들과 함께 액세서리, 신발 등으로 풀 코디를 하는 샵으로 꾸며서 이곳으로 들어오면 머리부터 발끝까지 코디를 해주는 곳으로 손님들의 입소문을 통해 고객이 늘기 시작했습니다. 뽀따 언니의 성공은 의상실에 들어오는 고객들이 원하는 것을 잘 맞추어 서로의 신뢰관계를 형성하게 되었습니다. 그녀는 찾아오는 손님들에게 온갖 정성을 쏟아 부었을 뿐만 아니라 상점에 없는 물건을 찾으면 그 물건도 곧 바로 구해놓고, 수선까지 맡으면서 손님이 원하는 모든 것을 들어 주었습니다. 그녀는, 고객의 마음을 알려고 하는 마음이 절실하면 고객의 마음을 읽을 수 있는 힘이 생긴다고 말했습니다.

 

진정성의 마음은 서비스 분야가 아닌, 모든 사람들의 관계에 있어서도 아주 중요합니다. 하나님의 자녀인 우리들은 예수님의 사랑을 전하기 위하여 이웃들에게 어떤 사랑을 실천하고 있나요? 입술로만 이웃을 내 몸과 같이 사랑한다고 외치고 있었다면 그동안 발견하지 못했던 이웃들을 돌아보면서 그들이 어떠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지와 그들이 정말 필요로 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주의깊게 살펴보아야 합니다. 강도를 만나서 죽게 된 사람이 쓰러져있는 길목에 여러 사람들이 지나가고 있었습니다. 사제와 레위는 피해서 지나감으로써 강도 만난 자의 이웃이 되기를 거부하고 이웃사랑의 실천에 실패하고 말았습니다. 하지만 사마리아인은 죽어가는 사람의 진정한 이웃이 되어서 사랑을 실천했습니다. 진정한 사랑은 상대방을 잘 관찰하여 기대이상의 사랑을 베풀어 주는 것입니다.

 


 

Chaos Never Dies Day


Read: Psalm 23:1-6
Pray: I put my trust in You. Amen.
Do: Make a sign that reads, “The Lord is my shepherd I shall not want.”


Sometimes we just have one of those days, where things happen over and over again as if someone is testing to see if you really want to have a good day. It seems like everything is going wrong and we wonder when things are going to be calm again. Today is Chaos Never Dies Day, a national holiday to remember that chaos is part of life. Instead of getting worried when things go wrong, we just take a deep breath and let go of things that create chaos in your life. We do not have to control or try to fix everything in our life.

 

David teaches us how to trust God. David was a shepherd and he knew that sheep can trust the shepherd in every situation. When the sheep are hungry, he took them to green pastures where they have plenty to eat. When they are thirsty, he took them to a quiet stream where they can drink. When they are in danger of being eaten by wild animals, he protected them. If someone asks David the question, “Who do you trust?” He was always ready with this answer, “The Lord is my shepherd I shall not want.”

 

We can’t always expect our lives to be calm. There are days when we face difficulties and have difficult choices to make. It is Jesus we can trust because He is “The Good Shepherd,” and we are his sheep. We can trust Him with everything - your dreams, your hopes, your friends, your family and everything you can name. God will take care of you because He loves us and He wants to show us His love.

 

Just like David, we can also say, “The Lord is my shepherd. I shall not want.” We can trust Him with everything we have and everything we hope for. He is good, faithful and loving God who wants us to trust Him with all we have. When we do that, He will bless us in amazing ways.

 


Joy Lee
joyfuljoy81@hotmail.com

 

 

 

 

패스워드 패스워드를 입력하세요.
도배방지키
 72921085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추천 소스보기 목록
이전글 : 이응도목사 | 어쩌다 어른....? (2018-11-09 10:20:29)
다음글 : 안희환목사 | 억울한 감옥살이 때 쓴 책이 세계적인 책이 되다 (2018-11-09 17:05: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