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애틀랜타 총영사관, 한 해를 마치며 기자 간담회 열어

"새로운 리더들과 네트워크 구축하겠다"

김태은 기자 | 등록일 2019년01월03일 10시13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애틀랜타 총영사관(총영사 김영준)은 12월 27일(목) 한 해를 보내며 부임 첫해에 이룬 성과 및 계획을 나누는 기자 간담회를 열었다.

 

김영준 총영사는 기해년 새해를 맞아 동남부 6개주 동포 여러분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가득하시기를 기원하며 다가오는 새해에는 조국 대한민국과 미국 동남부지역 한인 사회가 한 단계 더 도약하는 뜻깊은 한 해가 되기를 바란다”고 신년사를 전했다.

 

계속해서 김 총영사는 금년에 새로 출범하는 미 동남부 6개주, 주 정부 및 지방정부와의 네트워크 강화에 힘쓰고, 우리 기업들의 투자 및 교역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는 한편, 코트라의 활동 및 미주 기업의 한국 진출에도 힘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특히, 재외국민의 안전과 동포사회와의 소통, 더 나은 영사 서비스 제공에 힘써, 한인 동포 여러분의 권익 향상과 위상 제고를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

 

한편, 2019년은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의 해로 기념 행사도 계획 중이나 공식 일정은 추후에 발표하겠다고 전했다.

 

애틀란타 총영사관은 4월에 열리는 애틀랜타 영화제를 비롯하여 다양한 문화 활동으로 주류사회와 연결하는 방안을 모색 중이다.

 

[김영준 애틀랜타 총영사 2019년 새해 인사 ]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교계 미주 한국 세계 선교

현재곡

포토뉴스

화제인물

DONATION

"나를 보내신 이의 뜻을 행하며
그의 일을 온전히 이루는 것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