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디딤돌선교회 노숙자 재활 및 영성수련회

기사제공: 디딤돌선교회 | 등록일 2019년06월28일 15시5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디딤돌선교회는 제22차 재활 및 영성수련회를 워싱턴 중앙장로교회 다솜청년회 단기 선교팀과 함께 다니엘기도원에서 가졌다.









 

 

디딤돌선교회에서는 제22차 재활 및 영성수련회를 14일(금)부터 17일(월)까지 다니엘기도원에서 은혜가운데 마쳤다. 19명의 노숙자들이 참석한 이번 수련회는 워싱턴 중앙장로교회의 다솜청년회(공승욱 목사)의 단기 선교 프로그램과 함께 진행되었다. “왜 나는 세상에 존재하는가?”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수련회에서는 모든 노숙자들과 단기 선교팀이 큰 은혜를 받고 삶의 변화를 체험한 시간이었다.


마이클 형제는 “지난 21차 수련회에 참석한 후 본 선교회의 훈련에 지속적으로 참석하였는데 이번 22차 훈련에 참석한 후 자신의 삶을 하나님께 선교사로 헌신하기로 결심하였다.”고 간증했다.


Tyrez Graham 형제는 “나이가 17살로 어렸을 때 부모의 사랑을 받지 못하고 살았다. 두 형이 있었는데 모두 내 눈 앞에서 죽임을 당했다. 그후 나는 그 때 받은 충격으로 누구도 믿지 못하게 되었으며 마음속에는 항상 나 혼자뿐이다 라고 생각했다. 이후 나의 삶은 살아남기 위해 닥치는 데로 살다가 마약도 팔며 돈을 벌기도 했다. 이번 수련회를 통해 이제는 하나님이 나와 함께하심을 믿게 되었고 나 혼자가 아님을 알게 되었다. 이번 수련회는 나의 삶에 전환점이 되었다.”라고 고백했다.


이번 수련회를 인도한 워싱턴 중앙장로교회의 다솜 청년부는 매년 정기적으로 노숙자들을 섬기는 단기선교 프로그램을 디딤돌 선교회와 함께 진행하고 있다.


이번에 참석한 한 자매는 “이곳에 오기 전에는 노숙자에 대해 막연하게 무섭다고 생각하면서 걱정하고 왔는데 며칠 같이 모임을 갖고 성경공부를 하면서 그들도 우리와 똑같은 사람들이며 어떤 면에서는 우리보다 순수함을 발견했다며 힘들게 살고 있는 노숙자들을 조금이라도 돕는다고 생각하니 너무 보람있고 내 자신이 행복을 느꼈다”고 간증했다.


수·목요일에는 7 Bridge Shelter에서 여름 성경학교를 마친후 워싱턴으로 귀가 했다.


스테핑스톤선교회에서는 매주 수요일과 금요일에는 다운타운에 있는 리디머루터교회에서 찬양, 성경공부, 기도회모임, 상담과 식사를 제공하고 있으며 금요일과 토요일에는 예배 사역과 음식 봉사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또한 매년 3-4차에 걸쳐 노숙자들 가운데서 재활의 의지를 갖고 있는 형제들을 선택하여 다니엘기도원에서 특별 수련회를 개최하여 지금까지 22차에 걸쳐 훈련 시켜오고 있으며 많은 형제들이 이 훈련을 통해 변화받고 새로운 삶을 살고 있다. 노숙자 사역에 동참을 원하시면 404-429-9072 송요셉 목사에게 연락주시기 바란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교계 미주 한국 세계 선교

현재곡

포토뉴스

화제인물

DONATION

"나를 보내신 이의 뜻을 행하며
그의 일을 온전히 이루는 것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