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뮤지컬‘요한계시록’공연 재개

크리스찬타임스 | 등록일 2020년05월08일 21시05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광야아트센터가 지난 1일부터 화제의 뮤지컬 '요한계시록' 연장 공연을 재개했다.

 

광야아트센터의 뮤지컬 ‘요한계시록’(극본:Artree 공동창작, 작곡 및 음악감독:김정은, 연출:김윤중‧장선아, 제작·기획: 광야아트미니스트리)이 잠시 중단됐던 공연을 재개했다.
광야아트센터는 코로나19 바이러스 사태로 인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잠시 운영을 중단해오다가 지난 1일 공연을 재개했다. 광야미니스트리는 운영을 재개한 이후에도 관람객들의 안전을 위해 일정기간 좌석간 거리 두기와 정기적인 공연장 소독, 체온 측정, 마스크 의무 착용 등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여 ‘믿고 방문하는’ 공연장이 되도록 힘쓸 예정이다.
난해하고 무서운 예언서로 알려진 신약 성경 ‘요한계시록’ 중 2, 3장에 등장하는 ‘예수 그리스도가 일곱 교회에 보내는 편지’에서 스토리를 착안한 창작 뮤지컬 ‘요한계시록’은 독창적이고 짜임새 있는 스토리와 완성도 높은 무대로, 공연 때마다 ‘믿고 보는 뮤지컬’로 관객들의 뜨거운 호평을 받아왔다. 올해도 1월 기독문화예술복합공간 광야아트센터의 ‘2020 기독뮤지컬 레퍼토리’ 첫 번째 작품으로 개막, 2월22일까지 공연됐다. 총 객석점유율이 87.9% 이르고 특히 공연 막바지, 갑자기 불거진 코로나19 바이러스 사태에도 불구하고 깜짝 매진을 기록했을 정도로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뮤지컬 ‘요한계시록’ 종료 후 차기 작품으로 레퍼토리 2탄 뮤지컬 ‘루카스’ 개막을 준비 중이던 광야아트센터는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확산으로 시행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강력한 사회적 거리 두기 지침에 따라, 2월 말부터 공연장 운영을 임시 중단했다. 코로나19 바이러스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결국 4월로 예정했던 ‘루카스’ 공연을 취소하고 상황이 안정되기를 기다려왔던 광야아트센터는, 신규 확진자 수가 10명 안팎으로 줄고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이 다소 완화된 상황에 맞춰 공연장 운영을 재개할 준비를 시작했다. 지난 2월 공연 종료 후에도 앙코르 요청이 끊임없이 이어졌던 화제의 뮤지컬 ‘요한계시록’은 지난 1일부터 오픈 런으로 연장 공연하기로 결정하고 예약을 오픈했다.
광야아트미니스트리는 “뮤지컬 ‘요한계시록’은, 성경 중에서도 해석에 있어 가장 의견이 분분하여 신천지 등 이단에도 자주 인용돼 왔다”며 “요한계시록을 모티브로 한 만큼, 극본 창작 당시 신학자이자 요한계시록 연구의 권위자인 이필찬 교수(이필찬 요한계시록 연구소장)의 철저하고 꼼꼼한 감수를 거쳐 요한계시록에 대한 해석의 정확성을 꾀했다”고 설명했다. <아이굿뉴스>

크리스찬타임스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교계 미주 한국 세계 선교

현재곡

포토뉴스

화제인물

DONATION

"나를 보내신 이의 뜻을 행하며
그의 일을 온전히 이루는 것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