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교계 연합지도자들, 의회에 11월 우편 투표 위한 예산 확보 촉구

11월 대선 앞두고 코로나바이러스로 현장 투표가 어려운 투표자 위해

크리스찬타임스 | 등록일 2020년05월19일 15시37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여러 교단의 기독교 지도자들로 구성된 한 연합체에서는, 코로나바이러스 경제 회복을 위한 추경안에 미국인들이 11월에 안전하게 투표할 수 있게 하는 예산을 40억 달러 이상 배정할 것을 의회에 촉구하고 있다.
기독교 사회단체인 소너저스의 주도로 의회에 보낸 서한에서 신앙 지도자들은 미국이 인종과 성차를 막론하고 자격이 있는 모든 시민에게 투표권을 확대하기 위해 노력해왔음을 강조하면서 투표를 “신성한 권리이자 의무”로 규정했다.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보건 위기 때문에 올 가을 대선과 의회 선거 중 현장 투표를 제대로 준비할 수 있을지에 관한 우려가 광범위하게 퍼져 있는 상황에서, 이 교회 지도자들은 의회를 향해 모든 투표자가 우편 투표를 방안을 마련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다음 번 코로나바이러스 추경안에 안전한 투표를 위한 예산을 따로 마련하라고 요구하고 있다. 교회 지도자들은 이 예산을 통해 투표소에 필요한 인력을 더 많이 확충하고 그들을 바이러스 위협으로보터 보호할 방안을 준비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번역 박세혁 기자>

 

크리스찬타임스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교계 미주 한국 세계 선교

현재곡

포토뉴스

화제인물

DONATION

"나를 보내신 이의 뜻을 행하며
그의 일을 온전히 이루는 것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