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월드비전, “코로나로 노동현장에 내몰리는 아동들 수백만 명에 달해”

관리자 | 등록일 2020년07월15일 21시51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구호단체로부터 마스크를 제공받은 그리스 난민캠프 아이들. 사진: 유튜브 채널 Al Jazeera English 캡처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해, 최소 1억 1000만 명의 어린이들이 기아 상태에 있으며 800만 명의 아이들이 미성년 노동이나 구걸하는 생활에 허덕이고 있다고 국제 기독 구호단체 월드비전이 밝혔다고 크리스천포스트가 12일 보도했다.
월드비전은 남미 아프리카, 아시아 24개국을 대상으로 한 ‘COVID-19 여파’에 관한 보고서를 인용,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어린이 기아, 폭력, 빈곤이 크게 증가했다고 12일 보도했다.

보고서는 아시아 9개국 1만4000가구를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3분의 1이 이미 코로나바이러스 발생 이후에 일자리나 소득을 잃은 것으로 조사했다. 이들 가정의 60%는 주요 소득원으로 일용직에 의존하고 있으며, 조사 대상 가족 중 4분의 1은 식량 여유분이 없으며, 3분의 1은 일주일치 식양밖에 없다고 밝혔다.

캄보디아에서는 부모들이 실직한 가구의 28%가 자녀를 노동 현장에 내보내고 있고, 방글라데시에서는 34%가 자녀에게 구걸을, 인도의 도시 빈민가에서는 여행 제한과 가족의 소득 감소로 가정 폭력이 급증했다는 응답이 40%에 달했다.
남미에서는 난민들의 수입이 없어 아이들의 3분의 1이 굶주린 채 잠에 든다고 보고서는 밝혔다. 베네수엘라에서는 70%가 식량 구경조차 하지 못하며 특히 5세 미만 아동은 영양실조 위험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조사한 아동의 28%가 집에서 쫓겨날 위기에 처해 있으며 7%는 이미 집으로부터 버림받은 상태라고 밝혔다.

유엔(UN)의 예측에 따르면, 올해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해 6600만 명 이상의 어린이들이 극빈 상태에 빠질 수 있다. 이는 전 세계 빈곤층 아이들의 수가 작년에 집계된 3억 8800만 명에서 4억 5400만 명으로 증가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보건전문저널 란셋은 이들에게 음식공급이 줄어들면 6개월동안 1150만명의 어린이들의 생명이 위험에 처할 수 있다고 예측했다. 또 세계보건기구(WFP)는 전세계에서 긴급하게 식량이 필요한 사람들의 수가 전 세계적으로 2억 2600만명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이 같은 상황에서 월드비전은 지난 5월, 목회자들이 주축이 되어 전 세계 7200만여 명을 돕기 위해 3억5000만 달러 규모의 캠페인을 시작했다.

크리스천 퍼스펙티브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국내는 물론 전 세계 빈곤층의 어려움은 더욱 심각해져간다. 전 세계 빈곤층 아이들을 위해 구호의 손길을 내미는 월드비전과 목회자들을 축복하자. 고아와 과부를 돌보셨던 주님과 같이 어려움 가운데 있는 난민들에게 의식주의 도움을 통로로 영원한 생명을 얻는 십자가의 복음이 전해지도록 기도하자.

또한 전 세계에 이어 이 시대 모든 그리스도인들이 보아스가 고엘을 떠올리며 나오미와 룻을 도왔던 것처럼 이웃과 지역사회에서 도움이 필요한 자를 돌아보고 섬기는 기회를 찾게되도록 기도하자. [복음기도신문=크리스찬타임스]
관리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교계 미주 한국 세계 선교

현재곡

포토뉴스

화제인물

DONATION

"나를 보내신 이의 뜻을 행하며
그의 일을 온전히 이루는 것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