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프랭클린 그래함, 하원의‘성별’용어 금지, 하나님의 권위 부정

크리스찬타임스 | 등록일 2021년01월08일 11시32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wikipedia

 

미국 민주당 하원에서 최근 ‘성별’을 나타내는 용어를 금지하는 규칙안을 제안하자, 프랭클린 그래함 목사가 “하나님의 권위를 부정하려고 한다”고 비판했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가 5일 보도했다. 
그래함 목사는 지난 3일 자신의 페이스북 게시물에서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과 제임스 맥거번 민주당 의원이 성별을 포함한 언어 사용을 중단하고 성중립 표현으로 대체하는 규칙안을 정한다고 발표했다”면서 이는 “창조자의 얼굴에 주먹을 휘두르는 것과 같다. 그분의 권위를 부인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하원이 제정한 규칙안은 ‘그’와 ‘그녀’를 ‘의원’이나 ‘형제’, ‘자매’ 등으로 대체한다고 명시하고 있다. 또 ‘아버지’나 ‘어머니’는 ‘부모’로, ‘형제’나 ‘자매’는 성중립적인 ‘sibling’으로 대체한다. <복음기도신문=크리스찬타임스>

크리스찬타임스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교계 미주 한국 세계 선교

현재곡

포토뉴스

화제인물

DONATION

"나를 보내신 이의 뜻을 행하며
그의 일을 온전히 이루는 것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