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美교육협회, “비판적 인종이론 반대하는 학부모 시위, ‘테러’로 간주하라” 대통령에 서한 보내 논란

크리스찬타임스 | 등록일 2021년10월05일 05시35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미국 플로리다주 탐파의 힐스보로우 카운티 학부모들이 카운티 교육부 이사회의 교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정책에 항의하고 있다. 사진: 유튜브 채널 NBC News 캡처


미국 각주 교육위원회 협의체인 전미교육위원회협회(NSBA)가 미국 학부모들이 학교의 코로나19 제한 조치와 비판적 인종이론 수업에 반발해 벌인 항의를 ‘테러’로 간주해 대응할 것을 요구하는 서한을 조 바이든 대통령에게 보내, 논란이 일고 있다.

에포크타임스에 따르면, 전미 교육위원회 협회(NSBA)는 지난달 29일(현지시각) 바이든 대통령에게 보낸 공개서한에서 “전국에서 폭력과 협박이 증가하고 있다”며 전국 지역 교육위원 9만명을 보호해달라고 밝혔다. 이들은 마스크 착용 의무화, 코로나19 백신 접종 의무화에 반대하는 학부모들이 지역 교육위원회에서 혼란을 일으키고 위원들을 상대로 협박과 폭력을 가하고 있다며, 일부 사례를 들었다.

 

NSBA는 서한에서 학생들에게 비판적 인종이론을 주입하고 있다는 학부모 단체들의 비판은 사실과 다르다며, 학부모들이 온라인에 잘못된 정보를 퍼뜨리고 있다며 이는 “증오범죄”, “테러행위”라면서 연방수사국(FBI) 등 연방정부의 법 집행기관과 법무부, 지방 사법당국에서 NSBA에 가해지는 위협과 폭력을 저지하고 관계자들을 조사해 달라고 요청했다.

앞서 전미중등학교교장협회(NASSP) 론 노조 협회장도 지난 16일 교육부에 서한을 보내 “학교 운영진이 자신의 권위를 보호할 수 있도록 구체적인 지침을 교육부가 마련해달라”며 “교직원을 위협하는 학부모나 개인의 교내 출입을 막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미 전역 대면수업… 마스크 착용, 백신 접종 의무화

미국 전역에서 대면수업 재개가 이어지는 가운데, 학교 이사진이 학생들에게 마스크 착용과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요구하는 사례도 늘고 있다.

지난 1일에는 캘리포니아(개빈 뉴섬 주지사)가 주정부로서는 최초로 이르면 내년 가을학기부터 모든 중고등학생부터 시작해 이후 유치원~초등학생까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의무화하기로 했다.

뉴섬 주지사가 “식품의약국(FDA)의 정식승인이 떨어지면”이라는 전제 조건을 달기는 했지만, 아직 16세 미만 대상으로 정식승인이 나지 않은 백신 접종 의무화 정책을 발표한 것은 성급하다는 비판도 일고 있다.

 

현재 미국에서 사용되는 코로나19 백신 3종(화이자, 모더나, 얀센) 중 정식승인이 난 것은 화이자의 코미니티뿐이지만, 정식 승인은 16세 이상만으로 한정됐다.

그러나 코로나19 백신이 건강한 10대 청소년들, 특히 심장건강에 문제가 없는 남자아이들에게는 심장염증 등 부작용을 일으킬 가능성이 커 오히려 득보다 실이 크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학부모들, 비판적 인종이론… 사회 분열 심화, 국가관 무너뜨려

미국 학부모들 상당수는 교육위원회가 비판적 인종이론(CRT)을 무비판적으로 수용해 오히려 미국 사회의 분열을 심화시키고 자녀들의 국가관을 무너뜨리고 있다고 지적한다.

비판적 인종이론(CRT)은 인종차별을 ‘개인의 문제’가 아니라 ‘사회 구조적 문제’로 본다. 이 이론은 지난해 흑인차별 반대시위 확산과 함께 학교나 직장, 공공기관 등 미국 사회 전역으로 확산됐다.

 

그러나 계급 대신 인종을 내세웠을 뿐 마르크스주의에 뿌리를 둔 또 하나의 계급투쟁 이론이라는 비판이 일면서, 대학에서 선택적으로 배울 이론이지 교과과정에 편입시켜 아이들에게 가르칠 내용은 아니라는 반대 목소리가 나온다.

한편, 지난해 미국 전역에서 약탈과 방화를 일으킨 흑인 인종차별 반대 시위대 ‘블랙 라이브스 매터(BLM)’의 행동을 테러 행위로 지정하지 않은 바이든 행정부와 민주당 지도부가 어떤 반응을 보일지 주목된다.<복음기도신문=크리스찬타임스>

크리스찬타임스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교계 미주 한국 세계 선교

현재곡

포토뉴스

인터뷰

DONATION

"나를 보내신 이의 뜻을 행하며
그의 일을 온전히 이루는 것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