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극동방송 기사제휴> 한국교계 단신

극동방송 기사제휴 | 등록일 2018년05월01일 04시53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 최근 기독교대한감리회 감독회장에 대한 법원의 직무 정지 결정과 관련해, 4년 전임의 감독회장 제도에 대한 근본적인 개혁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기감은 오랫동안 4년 전임제를 운영해 오다 1984년 ‘2년 겸임제’를 도입한 뒤 2004년 다시 4년 전임제로 감독회장제를 바꿨는데, 감독회장의 늘어난 임기와 강화된 직무가 자연스럽게 막강한 권한으로 이어졌다는 지적이다.  현 제도 하에서 감독회장은 본부와 산하 5개 법인의 연간 500억원 넘는 예산 집행부터 교단 산하 3개 대학과 기관·단체의 인사에 영향을 미치고, 대한기독교서회 등 교회연합기구의 이사 파송권도 행사할 수 있기 때문이다. 기감 한 관계자는 “2004년 4년 전임제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뒤, 끝없는 소송이 이어진 만큼 이를 폐지하고 2년 겸임제로 다시 돌아가야 한다”면서 “이런 노력이야말로 최소한의 해법을 마련하기 위한 출발점이라고 본다”고 말했다.  또, 과열 선거운동의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는 9천여명에 이르는 선거권자를 단계적으로 축소하자는 제안과 함께 ‘탈권위’를 실천하자는 취지에서 감독회장의 호칭을 ‘감독’으로, 연회 대표를 기존 ‘감독’에서 ‘연회장’으로 바꾸자는 의견도 나오고 있다.
 
 
● 충청남도와 충북 증평군에 이어 충남 계룡시에서도 동성애를 조장·옹호하는 인권조례가 폐지됐다. 계룡시의회는 지난 30일 임시회의를 개최하고 ‘계룡시 인권보장과 증진에 관한 조례 주민청구 폐지조례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전병학 계룡바른인권대책위원장은 “인권조례가 동성애·동성혼 옹호교육 등 ‘나쁜’ 인권교육을 뒷받침하는 근거가 되고 있다”면서 “인권조례가 많은 문제점을 갖고 있어 시의원들을 설득해 폐지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차세대바로세우기학부모연합 등 126개 시민단체는 환영 논평을 내고 “전국에서 무분별하게 제정된 인권조례가 잘못된 인권을 강요하고 있다”면서 “타 지자체에서도 변화가 일어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남북 정상회담으로 한반도에 긴장국면이 해소되면서 대북 민간 교류의 물꼬가 열리고 있다. WCRC, 즉 세계개혁교회커뮤니온 등 국제 기독교기구 대표들이 내일 평양을 방문해 북한 조선그리스도교연맹 관계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방북단은 크리스 퍼거슨 WCRC 사무총장 등 다섯 명으로, 이들이 조그련 관계자들과 나눌 의제는 공개되지 않았다. 퍼거슨 사무총장은 오는 7일 서울로 돌아와 방북 결과를 브리핑할 예정이다.
 
 
● 국내 이주민 수가 약 240만명에 이르는 다문화시대에, 한국교회가 다문화가정 자녀들의 교육문제 해결에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는 제언이 나왔다. 고신대 이병수 교수는 최근 한국복음주의신학회가 주최한 정기논문발표회에서 “이주 청소년들의 학교 중도탈락 문제가 심각한 상황”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이 교수는 “안산만 해도 다문화 가정의 중학교 학생 중도 탈락률이 40-50%이고 고등학교로 올라가면 74%로 뛴다”면서 “그런데도 이들을 그냥 방치한다면 유럽 테러사태처럼 ‘외로운 늑대’로 전락할 수 있다”고 우려했다. 이 교수는 “무엇보다 지방 교육청이 재정적 이유로 다문화 가정을 위한 대안 교육에 적극 뛰어들지 못하는 현실을 감안할 때, 교회들이 힘을 모아 다문화 주일학교 설립 등 이들을 사랑으로 품는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제안했다. 
 
 

남상훈 신임회장(앞줄 오른쪽 세 번째) 등 총회 주요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한국장로회총연합회는 지난 30일 서울 종로구 한국기독교연합회관에서 정기총회를 열고 삼례동부교회 남상훈 장로를 신임 대표회장으로 선출했다. 남상훈 신임 대표회장은 “지금까지 연합회를 이끌어 온 신앙 선배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성경에 입각해 겸손한 마음으로 연합회 발전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이 자리에서는 또, 신임 임원으로 예장 합동과 통합, 기감, 기성 총회 등 각 교단 장로회연합회장 16명이 공동회장으로 선임됐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교계 미주 한국 세계 선교

현재곡

포토뉴스

화제인물

DONATION

"나를 보내신 이의 뜻을 행하며
그의 일을 온전히 이루는 것 . . ."